주요 내용 섹션으로 이동 앵커 포인트
앵커 포인트

진먼의 전지사화

微信分享:

Android点击浏览器右上方 "" 分享给微信好友

iOS浏览器请点击下方 "" 按钮

진먼의 경치, 전지의 정

쥐광러우

금성탕지처럼 견고하여 바다문을 지키는 곳

진먼의 옛 이름은 우저우, 혹은 셴저우, 우장, 창우 등의 이름도 있었습니다. 명나라 홍무21년(1388년)에 장샤허우 주덕흥이 천가구의 성을 지어 <금성탕지처럼 견고하여 진해문을 지키는 곳>이라는 말에서 <진먼(금문)>이라는 지명이 탄생하였습니다.

고고학 자료에 의하면 지금으로부터 약 6천년전 진먼섬(금문도)에 사람이 활동했던 유적이 있는데, 진나라 5호16국시절 중원의 선비들이 이방인들에게 굴복하기를 거부하여 민남지역으로 옮기다가 진먼섬에 몸을 숨겼다고 합니다. 당 덕종 정원년에 취엔저우에 무마취 5처를 두었는데 진먼도 그 중 하나였습니다.송나라때는 산과 바다의 이익을 개발하였고, 명나라때는 수어천호소를 설치했으며, 청나라때는 진총병을 두었습니다. 민국 4년(1915년)에 진먼에 현정부를 두고 통치하기 시작했습니다.

전차 와 일몰

공고한 해안방비, 전지사화

민국 38년(1949년) 국민당 정부가 타이완으로 내려온 이후, 진먼은 50여년간 전지의 역할을 도맡으며 타이완해협 양안의 군사력을 겨루는 전장이 되어, <구닝터우 대전>, <다얼단 전쟁>, <93포전>, <823포전> 그리고 <617포전>을 겪었습니다.

전시기간의 진먼은 군민이 공동으로 전지를 건설하였습니다. 오늘날 볼 수 있는 울창한 숲 속의 전시용 차도, 들판에 흩어져있는 공수 방어용 목침, 도로 중앙의 공수 방어용 참호, 웅장한 지하전시갱도, 엄숙하고 경건한 해안 궤이탸오자이등의 군사방어용 및 위장용 설비는 오늘날 과거 냉전의 기념비가 되었으며, 여행객들이 전지의 역사궤적을 이해할 수 있는 명소가 되었습니다.

추천명소

자세히보기

Top